장례식에서 다시 만난 두 오랜 친구가 수십 년 전에 그들을 괴롭혔던 홀아비에게 복수하기로 결정한다.
Read More